메뉴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국가기록원 이달의 기록

 
년도 및 월별 검색
전체보기


2007

대국민 기록정보 서비스 및 기록문화 확산을 위해 매월 시의성 있는 주제를 선정하여 관련된 기록을 소개합니다.

  1. 06월
    제 9차 개정 헌법(1987.10.29)
  2. 07월
    한국전쟁 '휴전협정문'
  3. 08월
    대한민국 임시정부 및 임시의정원 신년축하식 기념사진
  4. 09월
    서울올림픽대회 유치 신청 서한문
  5. 10월
    10. 17 대통령특별선언
  6. 11월
    광주학생운동
  7. 12월
    IMF 구제금융사건
본 콘텐츠는 2007. 6월 ~ 2017. 12월 개발된 콘텐츠입니다.
2007년 12월

IMF 구제금융사건

이달의 기록은 1997년 온 국민을 고통에 빠트렸던 ‘IMF 구제금융사건‘을 기억하기 위해 ’IMF 의향서‘를 선정하였다.

’IMF 의향서‘는 1997년부터 2000년까지 한국정부가 IMF(International Monetary Fund, 국제통화기금)에 총 11차례 제출한 한국 경제 프로그램 의향서(a letter of Intent)로서, 2006년 재정경제부로부터 이관받아 보존중인 ≪IMF 합의서 원본(BA0790540)≫철에 포함되어 있다.

’IMF 의향서‘에는 국제통화기금에 자금지원을 요청하기 위한 무역 자유화, 자본시장 개방, 금융개혁, 기업구조조정, 노동시장 및 세제 개혁 등에 대한 한국정부의 경제프로그램 이행 계획이 담겨 있다.

이달의 기록은 1997년 온 국민을 고통에 빠트렸던 ‘IMF 구제금융사건‘을 기억하기 위해 ’IMF 의향서‘를 선정하였다.

’IMF 의향서‘는 1997년부터 2000년까지 한국정부가 IMF(International Monetary Fund, 국제통화기금)에 총 11차례 제출한 한국 경제 프로그램 의향서(a letter of Intent)로서, 2006년 재정경제부로부터 이관받아 보존중인 ≪IMF 합의서 원본(BA0790540)≫철에 포함되어 있다.

’IMF 의향서‘에는 국제통화기금에 자금지원을 요청하기 위한 무역 자유화, 자본시장 개방, 금융개혁, 기업구조조정, 노동시장 및 세제 개혁 등에 대한 한국정부의 경제프로그램 이행 계획이 담겨 있다.

’IMF 환란‘, ’IMF 외환위기‘로 불리우는 ‘IMF 구제금융사건‘은 1997년초부터 시작된 한보철강, 삼미, 기아 등 대기업의 연쇄부도, 은행의 부실채권 및 경상수지 적자의 증가 등의 원인에서 시작된다. 급기야 같은해 11월 21일 김영삼 대통령은 대외채무를 갚지 못해 발생할 국가부도사태를 예방하기 위해서 IMF의 강력한 경제개혁 요구들을 받아들이는 조건하에서 IMF 구제금융을 수용한다고 발표한다.

12월 3일에는 IMF가 외환위기에 처한 한국에 구제금융을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임창렬 부총리와 캉드쉬 IMF 총재가 합의서에 서명함으로써 2004년까지 한국의 경제정책 전반이 IMF의 관리체제에 놓이게 되었다. IMF 구제금융 사건은 한국 사회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그 해 치루어진 대통령 선거에서 신한국당이 패배함으로써 우리나라 최초로 여야 정권교체를 가져왔으며, 고용시장에 자유경쟁체제가 도입되고 정리해고가 자유로와져 비정규직 근로자가 크게 늘었다. 또한 많은 회사들의 부도와 경영위기, 금융기관의 퇴출을 초래하였고, 대량 해고와 경기 악화로 인해 온 국민이 큰 어려움을 겪기도 하였다.(공개관리팀)

관련 참고문서 다운로드

관련기록물

  1. 김영삼 대통령 경제 난국극복을 위한 특별 담화문 발표

    김영삼 대통령 경제 난국극복을 위한 특별 담화문 발표

    CET0080473
    원문보기
검색결과 목록
관리번호 기록물제목 생산년도 유형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