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국가기록원 이달의 기록

 
년도 및 월별 검색
전체보기


2008

대국민 기록정보 서비스 및 기록문화 확산을 위해 매월 시의성 있는 주제를 선정하여 관련된 기록을 소개합니다.

  1. 01월
    '밤의 거리,부활하다' 야간 통행금지 해제에 관한 보고
  2. 02월
    국토건설단 창단식
  3. 03월
    `말하는 꽃` 기생, 민족의 이름으로 일어서다
  4. 04월
    근대 법제 이후 최초의 형사판결문
  5. 05월
    1957년 대한민국 어린이헌장 제정
  6. 06월
    1984년 88올림픽고속도로 개통
  7. 07월
    중학입시제도 폐지
  8. 08월
    광주(廣州)대단지 사건
  9. 09월
    1975년 조총련계 재일동포 모국방문단
  10. 10월
    독일로 파견되는 한국 간호사
  11. 11월
    1964년 '수출의 날' 제정
  12. 12월
    1967년 지리산국립공원 지정
본 콘텐츠는 2007. 6월 ~ 2017. 12월 개발된 콘텐츠입니다.
2008년 07월

중학입시제도 폐지

1968년 7월 15일 문교부는 중학입시제도를 폐지하고 무시험 추첨제 실시한다는 새로운 중학교 입시제도를 발표했다.

이 발표에 따라 문교부는 8월 2일 국무회의에 구체적 정책방안을 보고안건으로 제출했다. 이 보고서에서 문교부는 중학입시제도의 문제점으로 학부형의 경제적 부담 가중, 교육불신 사조의 대두·인간교육의 결여·사도(師道) 타락 등 교육의 비정상화 등을 제시하면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중학교 무시험진학제도 시행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무시험진학은 행정구역과 학교를 고려해서 학교군을 선정하고 학교군 내에 있는 중학교 입학 지원자를 추첨하여 중학교에 입학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보고하였다. 중학교 무시험 추첨제는 1969년도에 서울에서 시범적으로 실시되었고, 1970년도에는 부산·대구·인천·광주·대전·전주에서, 1971년도에는 전국으로 확대 실시되었다. 시험 대신 은행알을 넣은 수동식 추첨기를 뺑뺑 돌려 학교를 배정받았기 때문에 후에 이들을 ‘뺑뺑이 세대’라고 지칭했다. 1960년대 들어 전쟁 베이비붐 세대의 초등학교 진학과 초등교육 의무화로 학생수가 크게 증가했다. 인적 자원에 바탕을 둔 공업화와 학력에 의해 사회지위가 정해지는 현실이 맞물리면서 일류 중학교를 가기 위해 초등학생들이 과외를 받고, 대도시로 위장 전입·입학하는 등 과열양상을 보이게 되었다.입시경쟁 과열화는 1964년 ‘무즙파동’과 1968년 ‘창칼파동’ 등의 사건으로 비화되었다.

1968년 7월 15일 문교부는 중학입시제도를 폐지하고 무시험 추첨제 실시한다는 새로운 중학교 입시제도를 발표했다.

이 발표에 따라 문교부는 8월 2일 국무회의에 구체적 정책방안을 보고안건으로 제출했다. 이 보고서에서 문교부는 중학입시제도의 문제점으로 학부형의 경제적 부담 가중, 교육불신 사조의 대두·인간교육의 결여·사도(師道) 타락 등 교육의 비정상화 등을 제시하면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중학교 무시험진학제도 시행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무시험진학은 행정구역과 학교를 고려해서 학교군을 선정하고 학교군 내에 있는 중학교 입학 지원자를 추첨하여 중학교에 입학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보고하였다. 중학교 무시험 추첨제는 1969년도에 서울에서 시범적으로 실시되었고, 1970년도에는 부산·대구·인천·광주·대전·전주에서, 1971년도에는 전국으로 확대 실시되었다. 시험 대신 은행알을 넣은 수동식 추첨기를 뺑뺑 돌려 학교를 배정받았기 때문에 후에 이들을 ‘뺑뺑이 세대’라고 지칭했다. 1960년대 들어 전쟁 베이비붐 세대의 초등학교 진학과 초등교육 의무화로 학생수가 크게 증가했다. 인적 자원에 바탕을 둔 공업화와 학력에 의해 사회지위가 정해지는 현실이 맞물리면서 일류 중학교를 가기 위해 초등학생들이 과외를 받고, 대도시로 위장 전입·입학하는 등 과열양상을 보이게 되었다.입시경쟁 과열화는 1964년 ‘무즙파동’과 1968년 ‘창칼파동’ 등의 사건으로 비화되었다.

‘무즙파동’은 1964년 12월 서울시내 전기 중학입시에서 출제된 ‘엿을 만드는 과정에 들어가는 효소’ 문제를 놓고 일어난 사건으로, 학부형들이 정답인 디아스타제 이외에 무즙도 정답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하면서 이 문제를 법원에 제소, 승소한 사건이다. 무즙을 정답으로 썼던 학생 38명이 경기중학교 등에 입학하는 것으로 사건은 일단락되었으나 이 과정에서 일부 학부형들은 무즙으로 엿을 만들어 솥 채로 들고 나와 시위를 벌이기까지 했다. 1968년 ‘창칼파동’ 역시 경기중학교 입시에서 낙방한 수험생 학부모들이 시정을 요구하며 법원에 제소한 사건으로, ‘창칼을 바르게 쓰고 있는 그림’ 문제에 대한 정답을 두 개로 채점한데서 비롯되었다. ‘무즙파동’, ‘창칼파동’ 등으로 인해 초등학교 교육의 정상화와 입시제도 개선에 대한 요구가 높아졌고 결국 중학입학시험 폐지가 전격 시행되었다. 이후 과외열기는 줄어들고 가정의 경제적 부담도 감소했으며 학교 간 격차 해소와 학교 내의 입시준비 교육개선 효과가 나타났다. 그러나 곧 중학교 입시경쟁이 고등학교 입시경쟁으로 바뀌었으며, 결국 1974년 고교평준화 정책의 실시로 이어졌다. (공개서비스과)

관련기록물

  1. 입시지옥에서 어린이 해방(중학입시 폐지)

    CEN0000603
    원문보기
  2. 전기 중학교 입시2

    전기 중학교 입시2

    CET0049613
    원문보기
  3. 중학교 무시험 진학에 관한 건(중학교 입시제도의 개선)(제59회)

    중학교 무시험 진학에 관한 건(중학교 입시제도의 개선)(제59회)

    BA0084544
    원문보기
  4. 경기도 중학교 무시험입학 추첨방법과 학교군 및 중학구에 관한 조례중 개정조례(제541호)

    경기도 중학교 무시험입학 추첨방법과 학교군 및 중학구에 관한 조례중 개정조례(제541호)

    BA0003855
    원문보기
  5. 서울 시내 중학교 추첨광경

    서울 시내 중학교 추첨광경

    CET0049618
    원문보기
검색결과 목록
관리번호 기록물제목 생산년도 유형 참조
CEN0000629
  • 철명대한뉴스 제712호
  • 건명중학교 무시험 추첨
1969 녹음/동영상류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