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운동시 피살자 명부
운동시
피살자 명부
명부 소개  명부 검색 

 명부 개요

3.1운동 시 피살자 명부는 1952년 12월 제109회 국무회의에서 이승만 전 대통령의 지시로 내무부에서 전국적인 조사를 통해 작성한 명부이다.
이 시기에 3.1운동 피살자 명부 뿐만 아니라 관동지진 희생자, 피징용자 등을 조사·집계하였다. 이는 1952년 2월 제1차 한일회담 결렬 후 1953년 4월 제2차 한일회담을 준비하는 과정에 작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 명부는 2013년 6월 주일본 한국대사관 이전 시 발견되어 국가기록원으로 이관된 것으로, 그 동안 국내외에서 한번도 발견된 적이 없는 최초의 피살자 명부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명부 구성

이 명부는 읍·면 단위로 성명, 나이, 주소, 순국일시, 순국장소, 순국상황 등이 기록되어 있고, 1권 217매로 지역별로 총 630명의 희생자가 기재되어 있다.
경기 169명, 강원 11명, 경북 39명, 경남 230명, 충북 28명, 충남 72명, 전남 81명 등이다.
충청남도 천안군 희생자 명부

(충청남도 천안군)

데이타를 불러오는 중입니다.